만약에...... 서재


1. 그날, 참 빼고 도 넣으면 됩니다 소릴 안했다면 어땠을까(내가 생각해도 역대급 드립이긴 했다)

2. 작가에게 직접 받았다는 걸 알자 와이프가 보는 시선이 달라짐. 이곳이 유부남의 굳건한 동맹력인가!

3. 완독은 아직 못했지만 일단 외전(...)만 보면 씨바 아무도 날 막을 순 없으셈. 독립 후 최소한 유력 사회 지도층 인사의 측근이라고!

슈타인호프 작가님께 감사합니다. 앞으로도 좋은 작품 기대합니다. ^^


오랫만에 한마디. 소산지

씨바 차라리 잠수함 승조원이 단체로 미쳐서 어뢰 쏴서 격침시키고 튀었다는 망상을 더 믿겠다.


좀 후덜덜한 과거 아랫목





그러니까 떨어진 체력을 회복하기 위해 신선한 젊은 사람의 건강한 피를 넣자 이런 구상을 전두환이 해냈다는 건데......                                                                                                                                            











슈, 슈발 임모탄 전!




여기서부터 망상 폭발.


장세동: 전장군님!(힐끗 본다)

장세동: 앍! 전장군님이 날 보셨어! 내 눈을 똑바로 보셨어!

이학봉: 장군님은 평화의 댐을 보신 거야 멍청아!

장세동: 장군님이 고개를 돌려서 날 똑바로 봐주셨어!

이학봉: 너 수지 김 사건 처리하는 꼬라지를 보시는 거라고!

장세동: 아니야! 난 장군님께 선택 받았어! 난 장군님 손에 이끌려서 16대 대선에 나갈꺼야야야아아아~!



------------------------------------------------




전재국: 내겐 베르단디 브로마이드가 있었다능! 내 컬렉션은 완벽했다능! 모든 면에서 완벽했다능!


















인터스텔라 감상 간단요약 영사실


행성 여행까진 그런갑다했다.

블랙홀 들어가고 나선 진심 감독 머리를 까보고 싶어졌다(...)





크로마이트 작전 직후의 인민군 상황 소산지

과연 인천상륙작전은 하지 말아야 했던 작전인가?


물론 어디까지나 개인적인 경험이다만,



1. 당시 서울에서 대학 다니시던 외할아버지가 누구 담화 때문에피난 안가고 있다가 서울 함락 후 인민군에 의해 의용병으로 끌려가심.

2. 인민군의 현해탄으로 진군(...) 중간까지는 그렇게 큰 문제 없었는데 문제는 낙동강 오면서 부터 시작(...) 그래도 어떻게 목숨 부지하신 건 물론이고 그 난리통에도 어디 크게 안다치시고 보전하심.

3. 그러던 중 인천 뒷치기를 당했다는 소문이 부대에 쫙 퍼지고  전부다 뭔가 잘못됐다 난 여기서 나가야겠어 모드로 돌입.

4. 외할아버지도 생각해보건대 이놈들이 지금 완전 망했어요 모드라 전선을 뒤로 빼는 정도가 아니라 아예 이북으로 건너갈 모양인데 그러면 두번다시 고향으로 못돌아올 거 같고 빠져나가려면 지금 밖에 없다고 생각하심.

5. 그렇다고 도망병 잡는다고 눈을 번뜩이고 있는 와중에 무턱대고 도망치면 죽을 거 같으니 그야말로 일생일대의 도박을 하시는데......


6. 지휘하던 소좌놈한테 총 겨누고 "죽어도 못따라가겠으니 나는 고향가서 빨치산으로 들어 갈란다. 그러니 보내 주라. 안그러면 너랑 나랑 같이 죽고."라고 배팅을 거심(...).

7. 일단 이건 내 추측이긴 한데, 그 소좌놈이 진짜 그걸 믿고 외할아버질 보내준 거 같진 않고(설마...) 안그래도 후퇴한다고 난리통에 그나마도 늦으면 포위되서 다 죽을 판이라고 미쳐 돌아가는 판국에 남쪽에서 징집한 병사 하나 끌고 가겠다고 개깡 부리다 인생 퇴갤할 게 두려워 보내준 게 아닐까 싶다. 낙오한 병사는 빨치산으로 투입시켰다는 핑계 댈 구실도 있고.

8. 다시 말하자면 병사가 장교한테 총 들이대며 말도 안되는 거짓말을 치고 있는데 그걸 그냥 받아줄 정도로 인천상륙작전이주전선에 배치된 인민군에게 집단 멘붕을 시전했다는 얘기다. 이거 하나만으로도 충분히 가치 있는 작전 아닌가? 물론 어디까지나 개인 사례긴 하다만. 


9. 이름을 말해선 안되는 자(...) 주장처럼 "사실 전력의 우위를 확보하고 나서 차근차근 적을 제압해나가는 전략이 국가안보를 위해서는 안전한 방법" 이 정석이라면 이탈리아 반도에 상륙해 놓고도 노르망디 상륙했던 것도 출세욕에 불타는 장군들의 헛짓거리고 걸프전에서 헤일 메리 플레이한 미군도 명예욕에 불타오른 거고...... 그냥 우회기동 자체가 나쁘다는 말 밖에 안된다(...)

1 2 3 4 5 6 7 8 9 10 다음



통계 위젯 (블랙)

1634
338
6889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