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센트 서재

뭐랄까;;;




동명의 영화도 있고 지하세계를 다룬다는 점에서도 똑같지만 그거 외엔 차원 자체가 다른 소설이다. 닐 마샬 영화야 사스콰치나 네시 같은 UMA(Unidentified Mysterious Animal)쪽이었지만 이건 그 단계를 넘어서 아예 이곳이 태고부터 전설, 신화 등으로 전해져오던 지옥의 실존함이다,라는 걸 보여주니.

지하에 전세계에 걸쳐진 거대한 동굴이 뚫려있고 그곳엔 인간과 비슷하지만 괴물이라고 불릴 수 밖에 없는, 학자들에게 헤이들이라고 불리는 생명체들이 존재한다. 그들은 아주 오래전부터 지상의 인간을 납치해 노예나 식량으로 사용했으며 인간들이 때때로 그들을 정벌하려고 했으나 실패, 그때의 기억으로 이 세계는 지옥으로 각인되고 외면하면서 전설적인 존재가 되었다. 그러던 중 우연찮게 미군과 헤이들간의 충돌로 전세계에 이곳의 존재가 밝혀졌고 세상이 충격에 빠진 이래 다국적 대기업인 헬리오스는 뭔 수를 쓰려고 하는데......


근데 그렇다고 완전 초자연적인 건 아니다. 말은 지옥인데 어차피 여기도 생명체의 진화 과정 중 따로 떨어진 부분에 불과하니까. 쉽게 말해 헤이들이라고 해봐야 석기 문명 수준이고(물론 신체적 능력은 인간보다 월등하지만) 총맞으면 죽는다. 물론 최종 보스는 말그대로 초자연적 존재지만. 다만 지하에 장기 거주하면 상당수 인간은 헤이들화되는 게 문제.
 
사실 그렇게 큰 재미는 모르겠다. 국내의 대부분 이깽물보단 성의야 충만하지만(아닌 말로 최신병기 떼거지로 들고가서 판금 갑옷 입은 얘들 싸그리 쓸어죽여서 이긴다 끗,이 성의 있게 쓴 거냐) 뭐랄까 이입이 안된 달까.

내가 무신론자라서 그런지 모르겠는데 저게 왜 지옥의 실존함이네염, 우왕  ㅆ18ㅆ이라고 난리쳐야하는 이유가 뭐냐. 저긴 사실상 한놈만 빼면(그리고 그놈이라고 그렇게 전지전능한 거 같지도 않고, 기껏해야 꼼수&불사 정도인데) 존나 잔혹한 원시인 수준의 적일 뿐인데. 기껏해야 미지의 세계 발견이니 쳐들어가자 정도가 아닐까. 물론 그곳은 도저히 사람이 거주할 환경이 아니라고 나오지만.

솔직히 전투력도 문제인게 당연히 항공 지원은 못쓰고, 도로는 커녕 평야지대도 없으니 장갑차 같은 화력 지원 차량도 못쓰고, 결국 사람이 총들고 싸우는 거 외엔 방법이 없다는 건데 이거라면 지형과 압도적인 쪽수를 동원하면 헤이들이 불리할 것도 없다. 게다가 어떻게 익숙한 환경이어야 적응이라도 하지.



오히려 이런 생각이 먼저 들더라. K모국의 개독 먹사들이 저 악마들을 정벌함은 주님의 뜻이니 자원병 모아서 쳐들어가자고(무기는 가스총?), 그리고 그곳에 부동산 투기를(퍽!)






p.s 오히려 미쿡얘들이라면 입 싹 씻고 공표 안하고 늘 하는 짓 그런 짓을 하지 않을까?



덧글

  • 천지화랑 2009/07/16 21:37 # 답글

    지금 가스통 무시하십니까!
  • 정호찬 2009/07/18 16:24 #

    그거슨 최종병기다?
  • 천지화랑 2009/07/18 20:19 #

    그거슨 '나이방패'를 무시하신다는 겁니까!
  • 정호찬 2009/07/18 20:45 #

    헤이들은 위아래도 못알아보는 이계인들이라 안통하지?
  • 슈타인호프 2009/07/16 22:20 # 답글

    입구만 막아버리면 별 거 아닐 거 같은데-_-
  • 정호찬 2009/07/18 16:25 #

    근데 보니까 큰 동굴만이 아닌 개구멍 수준의 통로도 있는 거 같아요. 이미 충돌이 시작된 마당이니 이쪽에서 입구만 막는다고 될 일이 아니죠. 헤이들은 지속적으로 인간을 납치해갈 꺼고 그러면 여론은 응징을 주장하면서 정부를 볶을테고.
  • 갑옷을 그리는 젊은이 2009/07/16 22:20 # 답글

    어!!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저 지금 이 영화 DVD로 빌려왔는데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우와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여름에 공포물 한 번 보겠다고 빌려온건데 이런 우연이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우왕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갑옷을 그리는 젊은이 2009/07/16 22:20 # 답글

    아, 영화와는 다른 소설이군요...(..)
  • 정호찬 2009/07/18 16:26 #

    영화 디센트는 2탄이 제작 중입니다. ^^
  • 을파소 2009/07/16 22:40 # 답글

    아군이 화생방장비를 완비한 후 한국산 최루탄만 터뜨려도 효과가 클 거 같은데요?
  • 정호찬 2009/07/18 16:27 #

    걍 쥐님만 내려보내서 "거기서 왕하슈"만 해도 조용해질;;;
  • 검투사 2009/07/19 00:39 #

    쥐님께서는 미모의 수녀님에게 "둘이서 함께 고대의 한족韓族 문자를 연구합시다~" 할 겁니다.
    그러고 몇 시간 뒤 그 수녀님에게서 "아니, 지금 뭐 하고 계세요?"라는 말을 들으실 겁니다.
  • 장웅진 2009/07/17 12:27 # 삭제 답글

    아... 수녀님 캐릭터에 항가한 기분을 느껴보기는 처음이었습니다.
    이게 다 남자주인공 아이크 때문입니다. (응?)
  • 검투사 2009/07/17 12:31 # 답글

    아... 그러고 보니 "한국인"이 진출하기 시작하기는 했지요...
    엘리 수녀님께서 헬리오스가 만든 지하식민도시에 처음 발 디디셨을 때,
    "온실"이라는 한글이 붙은 온실을 봤다고 했으니 말이지요. -ㅅ-;
  • 정호찬 2009/07/18 16:27 #

    오오 농경민족, 오오.




    p.s 악 도플갱어!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블랙)

1215
119
730753